'2019/06/05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9/06/05 백병전

백병전

영농일기 2019/06/05 20:03
오늘 방아다리 밑의 고추잎들을 제거했다.
처음부터 그러려 했던 것은 아닌데
아래쪽 잎 한 장을 따 본 뒤 깜짝 놀랐다.
진딧물 알들이 버글버글했다.
방제를 해도 아래쪽은 약물이 잘 닿지 않기 때문인 것 같다.
이래선 아무리 자주 방제를 해도
진딧물을 잡기 힘들겠구나.
아직 덜 자란 고추들을 생각하면 좀 아쉬웠지만
꼭 필요한 곳을 제외하곤 모두 따주기로 했다.

한 그루 한 그루 잎을 따주면서
진딧물 알이 보이면 분무기로 바로 직격했다.
마치 포격으로 초토화된 적의 진지에서
패잔병을 확인사살하는 것 같다.
그러다보니 진딧물 외 다른 벌레들도 몇 마리 보인다.
그러나 총채벌레는 볼 수 없었다.
총채벌레는 너무 작아서 육안으론 잘 볼 수 없다던가?
현미경으로도 들여다봤으나
총채벌레 같은 건 찾을 수 없었다.

얼떨결에 시작한 일이라
오늘은 한 이랑만 할 작정이었으나
두 이랑, 마지막 이랑 까지 손을 댔다.
집에서 기다리던 아내가 내가 돌아오지 않자
또 무슨 사고를 치나,
밭으로 찾아왔다.
오늘 농협 직원과 점심 약속이 있었는데
내가 늦도록 돌아오지 않자
나 혼자 또 취했을까 걱정한 것이다.

아내가 들고온 냉커피를 함께 마시며
밑잎 따주기를 마쳤다.
그리고..... 아차!
스프링쿨러로 물을 뿌리고 말았다.
이러면 기껏 뿌린 약물이
모두 씼겨 나가지 않겠는가?

어제 초딩 모임에서 한 친구가
진딧물은 건조할 때 많이 발생하니
아침 저녁으로 잠깐씩 물을 뿌려주라더라.
그래서 오늘 아침 1분 30초 스프링쿨러를 작동했는데
정말 효과가 있을 것 같았다.
그 바람에 저녁에 또 무심코 물을 뿌린 것이다.

에구, 뜻대로 되는 게 없네.
하긴 우리 인생에 뜻대로 되는 게
얼마나 되더냐?
괜찮다,
그래도 괜찮다.

top

Trackback Address :: http://www.eltalk.net/trackback/864

Write a comment